Byeonghyeon Jeong 정병현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1/6
 

Art Works

 

Note

Subjective footage on the classic or an overflow of information < Then & Now; New Vertical Painting- Dürer’s Apocalypse>

Subjective footage on the classic or an overflow of information < Then & Now; New Vertical Painting- Dürer’s Apocalypse> When I first saw Albrecht Dürer’s the great German Renaissance artist, early work “Apocalypse with Pictures, 1498” at a special exhibition held at Hessisches Landesmuseum in Darmstadt, Germany. I could feel the passion of young Dürer like piercing my heart as if I touched the burning fire first time in my life and immediately recalled my childhood viewing the world only from the perspective of encyclopedia, black and white and fragmented information like pieces of a jigsaw puzzle. Moreover, I realized I am still greatly in awe of Renaissance humanism. My imaginary footnotes were indexed and scribbled under his woodcuts, reminded me of neo-medievalism from Umberto Eco influenced by the radical globalization over the past decades. It seems to me we have lost sight of our destination by imprudently pursuing a large amount of information whilst ignoring the essence of it. And terms like “humanism” and “truth” have become antiquated words that are more akin to the fossils in a museum and “absolute rationality” has also lost its value like a barren surface of the Moon absent of the excitement of exploration. The research of the masterpieces of “Durer” seemed worthwhile to me because it caused me, as female Asian artist who lives in the era of frustration and the fragmented society and becomes the others involuntarily in history by the Western with a dualistic view of “us” – those in the inner circle – versus “others” – those outside of one’s inner circle –, an incredible generational, cultural, geographical and societal gap. Furthermore, I felt there is enough reasons for me to share this study with people in my homeland where appears to be in the desperate need of romanticism when Postmodernism has become old-fashioned. An unexpected return to Korea during the research in Germany has somewhat changed the meaning of the study, however it was eventually my Travel in Germany or plotting myself on the coordinates both as an artist and individual. I have captured my three years in Germany from strips of local German magazines and my preceding seven years in the US with cartoon images, symbolizing the light yet passionate New World, as last layer of my works in the form of Collage. The conclusion of the work as an homage to Durer is that an artist should create the story in a visual and formative representation and, I believe, it is the job of an artist to create a visual form that uniquely embodies their own story. Based on Durer’s original images, the blockbuster of his time, recreated with composition of the Biblical stories, Apocalypse of St. John, in the form of the expressive figurative art of Italy and German landscape, I want to add my own structural layers and sprinkle the various layers of contemporary society including myself. The fundamental elements of any form or sculpture can be substituted by a corresponding informational element. The modern being is bombarded by a continuous stream of information and data, and this deluge is causing us to just accept everything at its face value instead of finding the time to critically analyze and map it. I always had difficulty processing information serially, instead took information better in parallel. When I was younger, this felt like an illness unique to me, but nowadays it feels like a symptom of modern society. Hence, my new series can be a considered my own way of composing, editing, arranging and mapping my experiences into a structural form. In this form, much like an encyclopedia which collects various topics, I have tried to connect my diverse experiences in the multiple layers of my work. Even in the chaos of a flood of information, some true some not, we do not wish to give up our dreams. We continue to dream of a world of truth and an ideal society though we know we may never reach the ultimate destination, no more than an eternal approach. However, we strive to understand and converge to Idea. My art including this new series, it may continue to change to any other form, is the holistic and everlasting approach towards ideals. KyoungMi Lee

4. No Longer Myself-20014, 2020, Mixed m

No longer myself 20014

100 x 100cm, Mixed media on Hanji, 2020

5. No Longer Myself-20015, 2020, Mixed m

No longer myself 20015
100 x 100cm, Mixed media on Hanji, 2020

고전에 대한 주관적 각주 혹은 정보과잉
< Then & Now; New Vertical Painting- Duree’s Apocalypse>

계몽시대의 예술사가들에 의해 미술사내에서 화석처럼 여겨지던 북유 럽르네상스의 대가인 “뒤러(Albrecht Durer)’의 묵시록 연작을 다름슈타 트 헨센주립 자연사박물관의 특별전(2016)으로 직접보게 되었을때 유 년시절 백과사전의 항목을 퍼즐을 맞추듯이 세계를 이해하던 나는 사전 속 흑백사진으로 보던 불을 직접 만져보고 심장을 댄듯 뒤러의 열기에 화들짝 놀랐다. 또한 직업인 작가로서의 입장에 더해 나스스로가 여전 히 르네상스적 인문주의에 경도되어있음을 절실히 느끼게 되었다. 십수 년전부터 급속히 진행된 범세계화로 인해 새로운 중세의 도래를 움베르 트에코가 주장했었음이 떠오르며, 수많은 나의 각주들이 그현장에서 그 림아래로 주루륵 달리는 기분이었다. 오랜 전설이 되어 화석처럼 박물 관에만 존재하는 “인본주의”와, “진리”라는 타이틀만 남은 , 탐사의 열기 가 사그라진 황무지 달처럼 효용가치를 상실한 “절대 이성”등도, 당대의 우리가 너무 많은 정보의 옆맥을 좆다가 목적지를 상실한 듯이 모든 것 이 무의미해졌다. 내가 속한 원의 안과 그 원의 바깥만을 생각하면 되는 서구인과 달리, 세계사에 의한 타자의 당사자이며 무기력과 파편화의시 대를 살아가는 동양의 여성작가인 나에게 시대적, 문화적, 지역적, 사회 적 간극이 무척 큰 이 당돌한 역작과의 조우는 어떤 형태로든 연구해볼 만한 가치가 있었고 또한 포스트모던도 구태가 되어버려 낭만이 몹시도 필요한 작금의 고국시민들과 함께 공유할만한 이유가 충분하다고 당위 했다. 시작과 달리 중도에 고국으로 귀국하게 되어 급작스러운 의미의 변화가 생기기는 했지만 이것은 결국 나의 독일견문록 혹은, 정확한 나 의 좌표찍기행위에 비견될수 있겠다. 독일에 체류하던 3년여의 시간은 현지의 로컬잡지를 파편적으로 배열해 상 징화 하고, 직전의 신대륙의 가볍고 열정적인 문화들은 마지막 레이어로 만 화적 이미지들을 따와 구성했다. 뒤러의 오마쥬인 이작업의 결론은 화가는 결국 이야기를 전달하는 사람이고 전달의 형식이 시각적, 조형적형태를 띄 고 있으며 또 다른 표현 매체로는 대체될수 없는 저만의 체화된 무언가를 창 작해내는 사람인것이다. 중동의 성경이야기와 이탈리아의 풍성한 인물표현 과, 독일의 지역풍경들이 뒤러의 뛰어난 구성력으로 재탄생한 드라마틱한 흥행 원화를 바탕으로 하여, 나를 위한 구성으로 겹을 올리고, 또 나를 포함 한 다양한 층위의 당대를 담고자했다. 조형의 모든 요소도 정보의 원소들로 치환될수 있으며 현대인인 나와 우리는 정보를 끊임없이 포개는 방식과 그 포개어진 정보들이 만들어낸 무작위의 모양들을 분석은 뒤로 미룬채 즉자적 으로 받아들인다. 어린시절부터 나는 정보를 직렬로 꿰지 못하고 병렬적형 태로 나열하며 습득해왔었다. 질병처럼 느껴지던 이러한 증상들이 요즈음은 시대의 현상처럼도 진단되어진다. 이런 정보의 배열과 편집방식이 솔직한 나의 체험이자 모양이며, 이 새로운 시리즈에 구현된 구성형식이 굳이 말하 자면 나의 추출된 조형방식이랄수 있겠다. 그러한 구성속에는 백과사전처 럼 다양한 항목들이 들어있다. 이런 정보와 오류의 범람속에서도 나를 포함 한 인류는 꿈을 놓고 싶지 않은 것이다. 여전히 매끈하고 아름답고 유려한 진리의 세계, 이데아의 세계를 꿈꾸며 그 곳에 다다르고자 하는 열망 같은것 말이다. 그것이 영원한 점근적 접근일뿐 궁극의 접점에는 다다르지 못하리 라는 것을 너도 알고 나도 알고 우리 모두 알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끊임없 이 이해해보려, 수렴해보려 노력하는 것이다. 이 새로운 시리즈를 포함하 여, 나에게 예술에의 활동이란 이러한 애잔한 노력의 정수랄수 있겠다. 형식 이 어떠한 모양으로 변화하든 큰 상관은 없다. 이경미

 

Review & Article

Article

정병현

​'더 이상 내가 아니다'

​대구일보, 글/김혜성기자, Sep 30, 2019

Article

가까이 보면 복잡하고 멀리보면 단순한

'패턴의 비밀'

​대구신문, 글/서영옥기자, Nov 11, 2019

 

CV

1972 Born in Cheongdo, Korea

EDUCATION

Graduated from the Department of Western Painting, College of the Arts, Yeungnam University

SOLO EXHIBITIONS

2019  ’No Longer Myself’, Gallery PALZO, Cheongdo

           ’No Longer Myself’, Multi Art Hall, Suseong Artpia, Daegu

2018  ’No Longer Myself’, Cheongdo Public Museum, Cheongdo

           ’No Longer Myself’, Art Space Hoseo, Seoul

2011   Paintings - Approaching Installation Art, Gallery ON, Seoul

           Exhibition of Artists Selected by ’Evezary Gallery Art Competition Exhibition’, Eve Gallery, Seoul

           ’FACIAL-LIFE’, Daegu Bank (DGB) Gallery, Daegu

2008  Jeong Byeong Hyeon’ Solo Exhibition, Gallery ON, Seoul

2007  Solo Exhibition to Celebrate ’Receiving the Award for Bongsan Young Artist’, Yesong Gallery, Daegu

2006  Jeong Byeong Hyeon’ Solo Exhibition, CJ Art Gallery, San Diego, USA
2006  ’Beauty of Korea, Attractive Things’, Planned by Gallery ANN, Seoul
2005  Jeong Byeong Hyeon’ Solo Exhibition, JIMHARTER Gallery, LA, USA

SELECTED GROUP EXHIBITIONS 

2020

2018

2017

2016

2015

2014

2012

 

 

 

2011

 

2010

2009

*Participation in many other exhibitions

"21C WATERCOLOR" YANGPYEONG ART MUSEUM, Yangpyeong

“Another possibility – Drawing as an attitude”

'MULL'  Insa Art Plaza, Seoul

"CheongChunManGae" Daegu Cultural Center For Students

“Another possibility – Drawing as an attitude”, Bongsan Cultural Center, Daehu, Korea

’MILL’ Exhibition, Planned by Hongcheon Art Museum, Hongcheon

Great Composition Paintings Exhibition, E-Gallery, Daegu Cultural Center for Students, Daegu

’DAM’ Exhibition. Multi Art Hall, Suseong Artpia, Daegu

Great Composition Paintings Exhibition, E-Gallery, Daegu Cultural Center for Students, Daegu

Beomeo Art Street Window Gallery, Planned by Daegu Foundation for Culture , Daegu

Artistic Prism, E-Gallery, Daegu Cultural Center for Students, Daegu

’MULL' Exhibition, Planned by Geumboseong Art Center, Seoul

Able Fine Art NY Gallery, Exhibition Awarded by New Generation Composition, Seoul

JIngyeong’s Maek, Exhibition of Yeongnam’s Young Artists, Planned by Pohang Museum of Steel Art, Pohang

Embroidering patterns, Planned by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Art Gallery, Daegu

’MULL’ Exhibition, Planned by Mokpo Culture and Arts Center, Mokpo

Still Life Exhibition from the Daegu, Planned by Gallery H, Daegu

Leading Artists Invitational Exhibition - Planned by Gyeongju Culture Expo, Gyeongju

Blue-Art (BA) Exhibition, Gyeongju Culture Expo, Gyeongju

’MULL’ Exhibition, Planned by Sun Gallery, Seoul

Special Exhibition of the Busan International Art Fair, BEXCO, Busan

’DAM’ Exhibition, 14 Artists’ Truth Exhibition, Debec Plaza Gallery, Daegu

S.S.Collection, Global Village Gallery, Seoul

The Painting of Cheongdo, Gallery H, Ulsan

Happy New Year Exhibition, Global Village Gallery (Seoul)

Exhibition of 10 Korean and American Artists, CJ Art Gallery, San Diego, USA

AWARDS

Award for the Artist Selected by ’Evezary Gallery Art Competition Exhibition’ (2011)

Award for Bongsan Young Artist (2006)

Grand Prize’ of Korean Water-Color Painting Competition (2002)

PUBLIC COLLECTIONS 

Hoseo University, Cheongdo Museum

OCI Material Co., Ltd. 

E1 Co., Ltd., Evezary Co., Ltd.

Donghwa Housing Co., Ltd. 

INO Architecture Co., Ltd. 

Space Namu Foundation 

AND Company 

CJ Gallery, San Diego, USA 

Besides, private collections in Korea and USA

ART FAIRS

2020 

2019

2016

2015

2012

2011

2009

Daegu Art Fair, EXCO, Daegu, Korea

PLAS Contemporary Art Show, COEX, Seoul, Korea

Daegu Art Fair, EXCO, Daegu, Korea

Daegu Hotel Art Fair - Hotel Laonzena, Daegu, Korea

Seoul Open Art Fair(SOAF), COEX, Seoul, Korea

Art Busan, BEXCO, Busan, Korea 

Art Busan, BEXCO Busan, Korea

Kunstar 2012 Bolzano Biennale, Italy

Seoul Open Art Fair, COEX, Seoul, Korea

Daegu Art Fair, EXCO Daegu, Korea

Beyond the Border International Contemporary Art Fair, San Diego, USA

​정 병 현

1972  경상북도 청도

영남대학교 조형대학 서양화과 졸업

​개인전

2019  `더 이상 내가 아니다` - 갤러리 팔조, 청도                       

2019  `더 이상 내가 아니다` - 수성아트피아 멀티아트홀, 대구                        

2018  `더 이상 내가 아니다` - 청도 공립박물관, 청도                       

           `더 이상 내가 아니다` - 아트스페이스호서, 서울                         

2011  회화- 설치에 다가가다, 갤러리 ON, 서울                     

           `이브갤러리 작가공모` 선정 작가전, 이브 갤러리, 서울    

           `FACIAL-LIFE`, 대구은행 DGB 갤러리, 대구
2008   정병현 개인전, 갤러리 ON, 서울
2007  `봉산젊은작가 수상` 기념 개인전, 예송갤러리, 대구
2006  정병현 개인전, CJ 갤러리, 샌디에고, 미국
          `한국의 미, 그 아름다움, 갤러리 ANN 기획, 서울
2005  정병현 개인전, JIMHARTER 갤러리, LA, 미국

초대 주요 그룹전 

2020

 

 

 

2018  

  

2017  

2016

2015

2014
2012  

2011

2010

2009

“21C WATERCOLOR” 과거 현재 미래, 양평군립미술관 (양평)

:또 다른 가능성 – 태도로서의 드로잉“, 봉산문화회관 기획, 봉산문화회관 (대구)

`MULL` 전, 인사아트프라자 (서울)

`청춘만개` 전, 대구학생문화센터 e – 갤러리 (대구)

`MILL`전, 홍천미술관 기획, 홍천미술관 (홍천)

담` 전, 수성아트피아 기획, 수성아트피아 멀티아트홀, 대구

구상회화 대작전, 대구학생문화센터 e-갤러리, 대구

범어아트스트리트 윈도우갤러리, 대구 문화재단 기획, 대구

조형의 프리즘, 대구학생문화센터 e-갤러리, 대구

`MULL` 전, 금보성아트센터 기획, 서울

Able Fine Art NY Gallery - New Generation 공모 당선전, 서울

진경의 맥, 영남의 청년작가전, 포항시립미술관 기획, 포항시립미술관 (포항)

결을 수놓다, 경북대학교 미술관 기획, 경북대학교미술관, 대구

‘MULL’ 전, 목포문화예술회관 기획, 목포문화예술회관, 목포

KUNSTAR 2012 볼쟈노 비엔날레 (이탈리아)

From the Daegu 정물과 정물전, Gallery H 기획, 대구

정예작가초대전, 경주 세계문화 엑스포 기획, 경주

B.A (Blue-Art)전, 경주 세계문화 엑스포, 경주

'MULL' 전, 선화랑 기획, 서울

부산국제아트페어 특별전, BEXCO, 부산

`담` 전 – 14인의 진실 전, 대백프라자 갤러리, 대구

S.S.Collection, 지구촌 갤러리. 서울

THE PAINTINGS OF CHEONGDO, 갤러리 H, 울산

Happy New year전, 지구촌 갤러리, 서울

한.미 작가 10인전, CJ 갤러리, 미국, 샌디에고. 이 외 수십 회

수상

2011   ‘(주)이브자리 작가공모’ 수상

2006   ‘봉산 젊은 작가상’ 수상 

2002   한국 수채화 공모전 ‘대상’ 수상

아트페어

2020  

2019

2016

2015

2011

2009

대구아트페어, EXCO (대구)

조형아트서울, COEX (서울)

대구 호텔아트페어, 호텔 라온제나(대구)

SOAF, COEX (서울)

ART BUSAN, BEXCO (부산)

ART BUSAN, BEXCO (부산)

SOAF, COEX (서울)

대구아트페어, EXCO (대구)

BEYOND the BORDER international contemporary ART FAIR (샌디에고, 미국)

작품소장

호서대학교

청도공립박물관

OCI 머티리얼(주)

E1(주)

이브자리(주)

동화주택(주)

이노건축(주)

스페이스 나무(사단법인)

AND company

C J Gallery, 샌디에고, 미국

이외 개인 소장 (한국, 미국)

 

 Exhibition View

팔조로고_g-2020.png